제네시스 에센시아 IDEA디자인상 수상

제네시스
제네시스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Essentia Concept)’. [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는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Essentia Concept)’가 ’2019 IDEA 디자인상(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s)’에서 금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IDEA 디자인상’은 미국 산업디자인협회(IDSA·Industrial Design Society of America)가 주관한다. 독일의 ‘iF 디자인상’, ‘레드닷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1980년부터 시작된 북미 최고의 디자인상으로 디자인 혁신과 사용자 혜택, 사회적 책임 등 다양한 심사기준을 종합 평가해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한다.

에센시아 콘셉트는 자동차&운송(Automotive&Transportation)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2018 레드닷 디자인상’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제네시스 강남’(리테일 디자인 분야)과 ‘제네시스 사운드’(사운드 디자인 분야)가 최고상인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받았지만, 디자인으로 세계 3대 디자인상의 정상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3월 뉴욕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에센시아 콘셉트는 제네시스가 최초로 선보인 전기차 기반의 GT(Gran Turismo) 콘셉트카다. 제네시스의 디자인 철학인 ‘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을 세련되게 재해석했다.

제네시스 디자인센터장 이상엽 전무는 “에센시아 콘셉트는 제네시스의 디자인 비전인 ‘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을 가장 선명하게 보여주는 차”라며 “곧 출시될 신차들을 통해 기존 고급차 시장에서 볼 수 없던 진보적이고, 대담하며, 한국적인 감성을 디자인에 담아낼 것”이라고 말했다.

정찬수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