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지평생막걸리 손잡고 양산빵 3종 출시

통단팥빵, 단팥소보로, 옥수수소보로슈크림 등

“건강한 빵 추구…지평주조와 시너지 기대”

[헤럴드경제=이혜미 기자] 롯데제과의 양산빵 브랜드 롯데 기린은 지평 생막걸리와 컬래버레이션해 ‘통단팥빵’, ‘단팥소보로’, ‘옥수수소보로슈크림’ 등 양산빵 3종을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브랜드 컬래버는 막걸리와 빵의 공통 키워드인 ‘발효’에 초점을 두고 진행됐다. 롯데 기린은 신제품 3종의 풍미와 식감을 높이기 위해 반죽에 지평 생막걸리를 넣었다. 막걸리를 활용해 반죽과 발효를 거친 빵은 풍미가 한층 더 좋아지고, 부드러우면서 고소한 맛을 자랑한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롯데제과가 지평생막걸리와 손잡고 선보이는 양산빵 3종 이미지 [제공=롯데제과]

포장 디자인도 지평주조 지평 생막걸리를 전면에 내세워 브랜드 간 컬래버를 강조했다.

지난해 새롭게 론칭한 롯데 기린은 ‘슬로우 브레드’를 추구하며 제품 생산에서 완성까지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도 건강한 빵을 만들겠다는 슬로건을 내세웠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최근 부드러운 저도주 막걸리를 선호하는 젊은 소비자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지평 생막걸리와 건강한 빵을 만들겠다는 롯데 기린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