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풀타임 뛴 토트넘, 뉴캐슬에 0대1 패배

[토트넘 홈페이지 캡처]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오랜만에 풀타임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팀은 아쉽게 패배했다.

손흥민의 토트넘은 26일 오전 0시30분 (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EPL 3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0대1로 무릎을 꿇었다.

이날 경기는 2019-20시즌 손흥민의 첫 공식 경기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 경기 도중 퇴장을 당해 3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받은 바 있다

오랜만에 공식 경기에 뛴 손흥민은 이날 해리 케인의 뒤를 받치는 2선 왼쪽 공격수로 나서 공간을 열었다. 손흥민은 계속해서 공을 잡고 개인기로 수비수를 따돌린 뒤 동료들에 공을 내줬지만 골로 연결되진 않았다.

뉴캐슬은 전반 26분 조엘링톤이 역습 상황에서 선제골을 기록했고, 이 골이 결승골로 기록됐다.

결국 토트넘은 뉴캐슬의 밀집 수비에 막혀 시즌 첫 패배를 기록했다. 토트넘은 내달 2일 오전 0시30분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가 예정돼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