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더 히스토리 오브 후’ 상하이 행사

LG생활건강의 글로벌 행사 ‘2019 후 궁중연향 in 상하이’에 참석한 배우 이영애. [LG생활건강 제공]

LG생활건강이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 ‘더 히스토리 오브 후’를 알리는 글로벌 행사를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했다.

LG생활건강은 지난 29일 중국 상하이 징안 샹그릴라 호텔에서 후의 가치를 알리는 글로벌 행사 ‘2019 후 궁중연향 in 상하이’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로얄 헤리티지-후’를 콘셉트로 한 이번 행사는 브랜드 모델인 배우 이영애를 비롯해 아시아 화장품 관련 매체와 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다.

후는 이번 행사를 통해 오랜 시간 축적해온 궁중 예술 브랜드로서의 가치를 알렸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8명의 작가들이 후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한 예술작품을 공개했다. 화각·나전·매듭·금박 등 궁중예술 장인들과 협업해 선보인 ‘후 국빈세트’가 대표적이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왕후의 연회에 온 듯한 성대한 전시와 공연으로 호평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후는 ‘2019 비첩 자생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을 공개했다. 후가 왕실여성문화 지킴이로서 후원해온 보물816호 창덕궁 대조전을 모티브로 한 디자인으로 남다른 의미가 있다. 오는 10월 출시되는 고품격 크림 ‘예헌보’도 선보였다.

한편 LG생활건강은 다음달 7일까지 상하이 최대번화가인 난징동루에 위치한 신세계 따완 백화점 1층에 대형 팝업스토어를 연다. 또 다음달 초 상하이 야경 명소로 꼽히는 와이탄에 초대형 빌딩 스크린 광고를 선보일 예정이다

후 마케팅 담당자는 “후는 화장품 그 이상의 가치를 전하는 궁중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라며 “앞으로도 로얄 헤리티지의 정수를 전하는 세계적 브랜드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로명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