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닮은꼴 예비부부’ 강남♥이상화, 꿀 뚝뚝 초밀착 셀카

내달 10일 결혼을 앞둔 강남-이상화 예부부부의 셀카삼매경. [강남 인스타그램 캡처]

내달 10일 결혼을 앞둔 강남-이상화 예부부부의 셀카삼매경. [강남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오는 10월 결혼을 앞둔 가수 강남과 전 국가대표 스피트스케이팅의 여제 이상화 선수가 애정 넘치는 초밀착 셀카를 공개해 화제다.

강남은 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끄러움과 두 눈에 하트를 내뿜고 입술에는 하트를 날리는 얼굴모양의 여러 가지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업로드 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남과 이상화가 얼굴을 밀착한 채 카메라를 응시한 초밀착 셀카가 담겼다. 예비신부인 이상화가 미래 남편인 강남의 얼굴을 손으로 감싸며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이를 본 가수 신지와 방송인 박슬기는 “보기 좋다”, “오모모모 닮았어”라는 댓글을 남겨 부러움을 드러냈다.

살이 많이 빠진 두 사람의 모습을 본 팬들도 “닮아 가는 거 보니…잘 만난 거에요. ㅎㅎ부럽습니다”, “잘 어울린다 진짜ㅎㅎ”, “보기 좋아요^^ 넘 이쁘시고 잘 생기셨네요^^”등의 반응과 함께 결혼축하 댓글을 쏟아내고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