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준, ‘지드래곤 누나’ 권다미와 10월초 결혼

 열애설 불거지자 인정

“스몰 웨딩…지인 최소한 초대”

스포티비뉴스는 오는 10월 초 배우 김민준(왼쪽)과 패션 사업가 권다미가 결혼한다고 10일 보도했다. [OSEN=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배우 김민준(44)이 빅뱅 지드래곤(31·본명 권지용)의 누나 권다미(36)와 오는 10월 초 결혼한다고 10일 스포티비뉴스가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지드래곤의 누나이자 패션업계 사업가로 알려진 권다미는 김민준과 오는 10월 초 결혼을 준비 중이다. 결혼식도 스몰 웨딩으로 최소한의 지인만 초대해 경건하게 치를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김민준과 권다미는 지난 6월 열애설이 불거지자 “좋은 인연으로 잘 만나고 있다”고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음악, 패션 등 공통점이 많은 두 사람은 진지하게 만나왔고 자연스럽게 결혼으로 이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둘은 결혼에 대해 극도로 말을 아껴왔다.

1995년 패션모델로 연예계 데뷔한 김민준은 드라마 ‘다모’(2003), ‘아일랜드’(2004), ‘프라하의 연인’(2005), ‘외과의사 봉달희’(2007), ‘타짜’(2008), ‘신분을 숨겨라’(2015), ‘베이비시터’(2016)와 영화 ‘강력3반’(2005), ‘후궁:제왕의 첩’(2012), ‘톱스타’(2013), ‘무수단’(2016) 등에 출연했다. ‘Vesper MJ’란 이름으로 DJ로도 활동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약 중이다. 현재는 새 영화 ‘소리꾼’을 촬영 중이다.

권다미는 2014년 패션 브랜드 레어마켓을 론칭했으며, 2017년에는 영국 매체 비즈니스 오브 패션이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글로벌 패션인 500인’에 꼽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