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IMEX America 2019 참가… 한국 MICE 역량 홍보

10~12일 홍보관 설치 18개 기관과 함께 세일즈 

20190911000104_0

한국관광공사는 10~12일까지 3일간 미국 라스베가스 샌즈 엑스포 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마이스(MICE) 전문 박람회 ‘IMEX(Incentive, Travel, Meetings & Event/Exhibition) America 2019’에 참가해 한국 마이스 역량 홍보와 유치활동에 나선다.

미국에서 매년 개최되는 IMEX 행사는 작년 기준 참가자 약 1만3000명, 초청 바이어 63개국 3300명, 비즈니스 상담 6만5000건이 오가는 미주 최대 마이스 전문 전시박람회이다.

공사는 전시장에 한국문화홍보관을 설치하고, 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마이스 개최 역량에 대한 홍보활동을 펼친다. 홍보관에는 서울관광재단, 경기관광공사, 수원컨벤션뷰로 등 지역 컨벤션 전담 조직과 여행사 등 총 18개 기관이 함께 각 지역 및 개최시설을 홍보하고, 세계 바이어들에게 한국으로 마이스 행사를 유치하기 위한 세일즈를 펼칠 예정이다.

마이스산업은 2018년 기준 생산유발효과 5504억원의 높은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지고 있으며, 국제회의 참가, 인센티브 관광을 위해 연간 33만 명이 한국을 찾을 만큼 외래객 유치에 있어서도 큰 효과를 갖고 있다.김성진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