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길 ‘폐암 투병’ 남편 김한길 근황 공개…“생일 축하합니다”

 

[최명길 인스타그램]
[최명길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배우 최명길(57)이 남편 김한길(66)의 생일을 축하하며 남다른 부부애를 드러냈다.

최명길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한길의 생일을 맞아 “(생일) 축하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남편 김한길과 함께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최명길의 모습이 담겨있다.

앞서 김한길은 지난해 폐암 4기 진단을 받고 투병 중인 사실이 밝혀졌다. 그러나 신약 치료 효과로 건강이 호전된 그는 그해 10월 tvN ‘따로 또 같이’에 최명길과 함께 출연해 건강한 근황을 공개했다.

현재 최명길은 KBS2 일일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 중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