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연준 또 실패…비전 없다” 금리인하폭 작다고 비난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을 못마땅하게 바라보고 있는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로이터=헤럴드경제DB]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을 못마땅하게 바라보고 있는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로이터=헤럴드경제DB]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두달여만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내린 데 대해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을 겨냥, “또 실패했다”고 비난했다.

연준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거쳐 기준금리를 1.75~2.00%로 0.25%포인트 인하했다. 다만 추가적인 금리인하 가능성엔 거리를 뒀다.

이러한 연준 결정이 발표되자, 트럼프 대통령은 곧바로 트윗을 통해 “제롬 파월과 연준은 또다시 실패했다”라면서 “배짱도 없고, 감각도 없고, 비전도 없다. 끔찍한 소통자”라고 썼다.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은 전폭적인 금리인하를 요구하면서 파월 의장을 수차례 공격해왔다. 최근엔 ‘제로금리’를 넘어 마이너스 금리까지 촉구한 바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