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비, 두 자녀 부모됐다…건강한 둘째 딸 출산

 

19일 오전 둘째 딸 출산 소식을 전한 톱스타 비와 김태희 부부. [김태희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톱스타 부부인 비와 김태희가 건강한 둘째 딸을 얻어 두 자녀의 부모가 됐다.

김태희의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19일 “두 사람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며 “김태희가 19일 오전 서울 모처의 한 병원에서 건강한 둘째 아이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산모와 아기는 현재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기뻐하는 가족들의 보살핌과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김태희에게 보내주는 아낌없는 축하와 따뜻한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배우로서도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비와 김태희는 2017년 1월 국내 한 성당에서 비공개 예식을 올렸으며 그해 10월, 첫째 딸을 얻었다. 이어 2년 만에 두 딸을 품으면서 이제는 어엿한 네 식구가 됐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