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안중근 의거 110주년 기념 하얼빈 역사 테마 여행 출시

대한민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교수 전 일정 동행

 

하얼빈 안중근 의사 기념관

[헤럴드경제=김성진 기자] 하나투어가 안중근 의사의 하얼빈 의거 110주년을 기념해 10월 25일 출발하는 ‘하얼빈 역사 테마여행’을 출시했다.

1909년 10월 26일 안중근 의사 의거일에 맞춰 진행되는 이번 하얼빈 역사 테마 여행에는 독도학교 초대 교장을 역임한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전 일정 동행하여 생동감 넘치는 현장 강의를 진행한다.

서경덕 교수

일정에서는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했던 하얼빈역과 안중근 의사 기념관을 비롯해, 거사의 밑그림을 그리며 거닐었다고 알려진 조린 공원, 안 의사가 거사 전까지 머물렀던 한인회 회장 김성백 거주지 터 등 항일 유적지를 찾아 뜻을 기린다.

또한 하얼빈의 그리스 정교회 성당인 성 소피아 성당, 러시아풍의 이국적 거리 중앙대가, 중국 3대 음악가로 꼽히는 ‘중국 인민 해방군가’의 작곡자 정율성 기념관, 일본군의 생화학 실험 기지였던 731부대 유적지도 함께 방문한다.

2박 3일 일정으로 중국 단체 비자 발급비가 포함되어 있어 합리적이다. 또한 편안한 5성급 호텔에서 숙박하는 노 팁, 노 쇼핑, 노 옵션 상품으로 역사 투어에만 집중할 수 있는 일정을 제공한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