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방위성 “북한 발사체, 탄도미사일로 추정”

“일본 EEZ 밖에 떨어진 듯…세부사항 분석 중”

日방위성北발사체탄도미사일로추정종합

일본 정부는 31일 북한이 쏜 발사체를 ‘탄도미사일’로 추정했다. 몇 발인지는 확인하지 않았다.

NHK·교도통신 등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오늘 오후 북한에서 탄도미사일로 보이는 물체가 발사됐다”며 “현재로선 일본 영역으론 날아오지 않았고, 일본 배타적경제수역(EEZ) 안에 떨어지지도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일본 해상보안청은 이날 오후 4시40분쯤 “북한에서 미사일이 발사된 것으로 보인다”는 항행경보를 발령하고 동해상을 지나는 자국 선박들에 주의를 당부했다.

해상보안청은 이어 오후 4시50분쯤 추가 발령한 항행경보에선 방위성과 마찬가지로 “(북한의) 미사일이 EEZ엔 떨어지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현재 방위성 등 관계부처를 중심으로 북한의 쏜 발사체의 세부사항 등에 대한 분석작업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후 평안남도에서 동해 방향으로 ‘미상(未詳)의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북한의 단거리미사일 등 발사체 발사는 올 들어 이번이 12번째다. (뉴스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