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회복 김우빈 ‘청룡영화상’ 참석…2년 만에 공식석상

20191121000531_0[헤럴드경제=이운자] 배우 김우빈이 21일 개최되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 자격으로 약 2년 만에 공식석상에 나선다. 김우빈의 청룡영화상 참석 소식에 팬들은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김우빈 소속사인 싸이더스HQ는 이날 “김우빈이 이날 열리는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참석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최동훈 감독의 시나리오를 받고 논의 중”이라며 구체적인 활동 계획까지 밝혔다.

앞서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 최동훈 감독의 영화 ‘도청’출연을 확정한 이후 갑작스레 비인두암 진단을 받았다. 이후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와 요양에 전념해 왔으며, 간간히 팬들에게 근황을 전하는 글을 올려 건강이 회복되고 있다는 굿뉴스를 전해 왔다.

한편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되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은 이날 오후 8시55분부터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