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장지연과 최근 혼인신고.…법적 부부

 

김건모(왼쪽) [헤럴드POP], 장지연(오른쪽) [장지연 앨범 표지]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겸 작·편곡가 장지연(38)이 최근 혼인신고를 해 법적으로 부부가 됐다.

김건모 측은 21일 “김건모와 장지연 예비 부부가 최근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내년 1월로 예정된 결혼식을 5월로 미뤘으나 이미 결혼이 예정된 만큼 미리 혼인신고를 했다는 설명이다.

김건모 측은 “내년 1월 말에 양가 50명씩 초대하는 규모로 스몰웨딩을 하려고 했는데 결혼 소식이 전해진 후 주변에서 초청을 원하는 분들이 무척 많았다”라며 “양가가 고민한 끝에 보다 큰 장소를 잡기 위해 5월로 결혼식을 연기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은 지난 5월 말 25주년 김건모 콘서트 뒤풀이에서 지인 소개로 만나, 인연을 맺었다.김건모의 아내 장지연은 김건모와 13세 차이로 현재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로 활동 중이다.

미국 버클리 음대에서 실용음악 및 작, 편곡을 전공한 뒤 상명대 뉴미디어음악학과에서 박사 과정을 밟은 재원으로 알려졌다. 현재 서울의 한 대학교 겸임교수도 맡고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