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8000억 원 필요…나영석 PD ‘달나라여행’ 공약 실현될까

[유튜브 채널 ‘십오야’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유튜브 라이브방송 채널 ‘십오야’를 운영하면서 구독자 100만 명 돌파땐 ‘달나라 여행’을 보내겠다는 공약을 내건 나영석 PD의 공약실천 여부가 관심을 끌고 있다.

tvN ‘신서유기 외전:삼시세께-아이슬란드 간 세기’의 유튜브 채널인 ‘십오야’운영자인 나 PD는 “채널 십오야가 구독자 100만이 될 때까지 성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이어 “현재 제작진은 공약에 대한 실천 방법을 다각도로 알아보고 이는 중”이라고 밝히며 “최종 결과에 대해서는 빠른 시일 내에 알려드리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나 PD는 지난 9월20일 유튜브 채널 ‘나나나(현 십오야)’의 라이브 방송 도중 “구독자 100만 명을 돌파하면 은지원과 이수근을 달나라로 보내겠다”는 공약을 서슴없이 내걸었다. 당사자들과 협의 없이 ‘무대뽀’로 이뤄진 나 PD의 공약을 놓고 누리꾼들은 큰 관심을 보였다.

구독자 수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자 나 PD는 “달 여행에 1인당 4000억 원, 총 8000억 원이 든다”며 “제발 구독을 해지해 달라”고 읍소했다.

채널 ‘십오야’ 측은 유튜브 커뮤니티를 통해 100만 구독자 돌파에 대해“감사합니다”라는 인사와 함께 좌절한 듯한 사진을 업로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채널 ‘십오야’는 매주 tvN ‘신서유기 외전-아이슬란드 간 세끼’ 풀버전을 업로드 중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