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지옥에서 벼텨봐’악플에 “선처…행복하세요”답글

20191207000064_0[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구혜선이 안재현과 이혼 소송을 진행 중인 가운데 한 누리꾼의 악성 댓글에 의연하게 대처해 화제다.

구혜선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조카는 늦잠 중”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이를 한 누리꾼은 “아프니? 힘들지? 고통스럽지? 지옥 속에서 버텨봐 한 번”이라며 악의로 가득한 댓글을 남겼다.

그를 본 구혜선은 해당 댓글에 “악플러다. 선처해 드리겠다. 행복하세요”라는 대댓글을 남겼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