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 2차관에 수영선수 출신 최윤희

청와대가 신임 정책기획위원회 위원장에 노동복지 전문가인 조대엽〈왼쪽 사진〉 고려대학교 노동대학원장을 임명하는 등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9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조 신임 위원장과 함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에 정병선 국립중앙과학관장, 2차관에 장석영 정보통신정책실장을 임명하고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에 최윤희〈오른쪽 사진〉 한국체육산업개발 대표이사를 임명한다고 밝혔다.

고 대변인은 “조 신임 위원장은 노동복지·사회운동·공공성 분야 연구에 매진해 온 한국의 대표적인 정치사회학자로, 성장과 복지가 선순환하는 경제모델을 추구하며 국민경제자문회의 민생경제분과 의장으로도 활동하는 등 폭넓은 정책적 시야와 강한 추진력을 바탕으로 정책기획위원회를 효과적으로 이끌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정 신임 차관에 대해서도 “오랫동안 과학기술 분야에 전념해온 정통 관료로 뛰어난 정책 기획력과 업무추진력, 현장과 원활한 소통능력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미래성장동력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언급했고, 장 신임 차관에 대해서도 세계 최초 5G 상용화 등 굵직한 현안을 담당해온 점을 임명 배경으로 설명했다.

유오상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