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포스코베트남 냉연강판 한국판 소재 사용땐 24.22% 관세 부과”

 

미국 상무부 상징 로고. [연합=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이운자] 미국 상무부가 포스코베트남 냉연강판이 한국산(産) 소재를 쓸 경우 24.22%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18일 포스코베트남에 따르면 미 상무부는 지난 16일 포스코베트남이 한국산 소재로 냉연강판을 생산해 미국으로 수출하면 반덤핑 관세 20.33%, 상계관세 3.89% 등 총 24.22%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최종 판정했다.

 

미 상무부는 지난 7월 같은 내용으로 예비판정을 한 바 있다.

 

냉연강판은 열연강판을 다시 상온에서 정밀기계로 눌러 더 얇게 하고 표면을 미려하게 처리한 것으로, 자동차나 가전제품, 강관 등을 만드는 데 주로 사용한다.

포스코베트남은 이에 대해 “미국으로 수출하는 냉연강판의 경우 베트남 산을 사용하고 있으며 대미 수출 물량도 미미해 이번 관세 부과에 따른 영향은 없다”며 “원산지 증명 관련 서류를 보완해 문제의 소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