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내년 봄 출산 예정…“태교 전념 중”

작년 3월 연하 IT업계 종사자와 결혼

20191223000586_0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배우 최지우(44)가 결혼 2년여 만에 엄마가 된다.

23일 최지우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정말 기쁜 소식 전해드린다. 최지우가 내년 5월경 엄마가 된다”고 전했다.

이어 “최지우는 현재 하늘이 준 선물에 감사한 마음을 갖고, 건강하고 행복하게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며 “앞으로 최지우는 한 가정의 아내이자 엄마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배우로서도 더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1994년 MBC 드라마 ‘천국의 나그네’에 단역으로 출연하며 연예계 생활을 시작한 최지우는 이후 KBS2 ‘겨울연가’를 통해 한류 스타로 우뚝 섰다. 그는 지난해 3월 연하의 IT업계 종사자와 결혼식을 올렸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