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영상 전문가가 극찬한 LG 올레드 TV

할리우드전문가협회가 뽑은 ‘기술 우수상’ 수상

뛰어난 색 재현율 호평…할리우드의 영상 참조용 TV로 활용

전문 업체와 공동 개발한 색 조정 소프트웨어도 높은 평가

LG 올레드 TV가 최근 ‘할리우드전문가협회(HPA: Hollywood Professional Association)’로부터 ‘기술 우수상(Engineering Excellence Award)’을 수상했다. [LG전자 제공]
LG 올레드 TV가 최근 ‘할리우드전문가협회(HPA: Hollywood Professional Association)’로부터 ‘기술 우수상(Engineering Excellence Award)’을 수상했다.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정세희 기자]LG전자의 올레드 TV가 업계 최초로 할리우드전문가협회((HPA: Hollywood Professional Association)로부터 ‘기술 우수상’을 수상했다.

2002년 처음 설립된 HPA는 콘텐츠 제작, 배포, 보관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관련 기술과 산업을 지원하는 단체다. 이 협회는 지난 2005년부터 예술성과 혁신성이 뛰어난 제품과 콘텐츠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이 상을 받은 TV 제품으로는 LG 올레드 TV가 처음이다.

평가단은 LG 올레드 TV가 전문가들이 요구하는 수준 이상의 색 재현율을 구현하는 점을 높게 평가했다. 실제 LG 올레드 TV는 정확한 색 표현력을 인정받아 할리우드에서 ‘표준명암비(SDR: Standard Dynamic Range)’와 ‘고명암비(HDR: High Dynamic Range)’ 영상 참조용 TV로도 활용되고 있다.

LG전자가 전문 프로그램을 통해 TV 화면의 색감을 손쉽게 조정할 수 있도록 한 점도 호평을 얻었다. LG전자는 2017년부터 영상 소프트웨어 전문업체 ‘포트레이트디스플레이(Portrait Displays)’와 관련 기술을 공동 개발해 왔고 지난해부터 이를 제품에 적용하고 있다. 이 기술은 할리우드 뿐 아니라 ‘유니버설(Universal)’, ‘돌비(Dolby)’, ‘넷플릭스(Netflix)’, 디즈니(Disney) 등 세계적인 콘텐츠 업체들도 널리 사용하고 있다.

LG전자는 이달 6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IT전시회 ‘CES 2020’에서 ‘리얼 8K TV’를 포함한 2020년형 올레드 TV 신제품을 본격 공개할 계획이다.

남호준 LG전자 HE연구소장 전무는 “LG 올레드 TV의 기술 우위를 기반으로 보다 많은 고객들이 차별화된 화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