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이밍 대만군 참모총장, 헬기 추락사고로 사망

 

선이밍(沈一鳴) 참모총장 [AP=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선이밍(沈一鳴) 참모총장 등 대만군 최고위 인사들이 탑승한 블랙호크(UH-60M) 헬리콥터가 추락해 선 참모총장을 비롯한 8명이 사망했다.

2일(현지시간) 환구시보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사고 헬기는 이날 오전 7시 54분께 대만 타이베이 숭산공항을 출발해 오전 8시 7분 기상 상황에 관한 교신을 끝으로 연락이 끊어졌다.

사고현장. [로이터=헤럴드경제]

헬기는 군장병들을 위문하기 위해 대만 동북부의 이란 둥아오 지역으로 이동 중이었으며, 신베이 우라이산 지역에 불시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언론 매체는 선 참모총장을 비롯해 정치작전국 부국장 위친원(于親文) 소장, 정보참모차장실 차장보(助理次長) 훙훙쥔(洪鴻鈞) 소장 등 8명이 숨졌으며 황여우민(黃佑民) 중장, 차오진핑(曹進平) 중장, 류샤오탕(劉孝堂) 소장, 군사신문사 천잉주(陳映竹) 기자 등 5명이 구조됐다고 전했다.

한편 AFP 통신은 집권 민진당 후보인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이 사흘간, 야당인 국민당 후보 한궈위(韓國瑜) 가오슝 시장이 이틀간 선거 유세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