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폭행피해 주장 여성 명예훼손 고소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가수 김건모가 과거 자신에게 폭행 피해를 주장한 여성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소속사 건음기획에 따르면 김건모는 최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자신에게 폭행 피해를 봤다고 주장한 A씨를 지난 6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수사기관에 고소했다.

A씨는 지난달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지난 2007년 술집에서 김건모에게 폭행당했다고 주장했다. 특히 A씨는 김건모에게 수차례 주먹으로 맞아 안와골절 등의 부상을 입었다면서 진단서를 함께 공개했다.

앞서 김건모는 자신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여성을 지난달 13일 무고 등으로 서울 강남경찰서에 맞고소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