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방시혁 대표, 빌보드 파워 리스트

 

방시혁© 뉴스1

방시혁© 뉴스1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방시혁 대표가 미국 빌보드의 ’2020 빌보드 파워 리스트’(The 2020 Billboard Power List)에 선정됐다.

미국 빌보드는 23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세계 음악 산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을 분야별로 선정해 발표했다. 방시혁 대표는 ‘매니지먼트’ 부문에서 수상했다.

빌보드는 방시혁 대표에 대해 “한국에서 폭발적으로 사업을 다각화시켰다”고 평가했다. 이어 “방탄소년단이 2019년 글로벌 성장을 지속해 비틀스 이후 ‘빌보드 200′ 차트에서 일 년 내 세 번의 1위를 차지한 최초의 그룹이 됐다”고 평했다.

또한 “(빅히트가) 방탄소년단 이후 신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를 데뷔시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위까지 오르게 했고, 차트 성적이 높은 걸그룹 여자친구의 레이블 쏘스뮤직을 인수했다”고 설명했다.

빌보드 파워 리스트는 미국 빌보드가 매년 글로벌 음악 산업의 리더를 선정해 발표하는 리스트로, 올해는 경영, 매니지먼트, 스트리밍 등 부문을 나누어 발표했다. 이 리스트에는 유니버셜 뮤직 루시안 그레인지 대표, 소니 뮤직 롭 스트링어 회장, 스포티파이 다니엘 에크 대표 등이 방시혁 대표와 함께 이름을 올렸다.(뉴스 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