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일본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방탄소년단이 컴백과 동시에 일본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정상에 올랐다.

25일(이하 현지시간) 일본 오리콘이 발표한 랭킹 차트에 따르면, 지난 21일 전 세계에서 발매한 방탄소년단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7MAP OF THE SOUL : 7)’은 총 22만 7204장의 판매고로 2월 24일자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맵 오브 더 솔 : 7’은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의 실시간 차트 1위를 비롯한 차트 줄세우기, 공개 6시간 만에 중국 왕이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량 33만 장 돌파, 전 세계 91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1위, 발매 당일 265만 장 이상 판매 등 컴백 첫 날부터 전무후무한 기록들을 써내려가고 있다.

또한, 지난 24일 미국 빌보드와 영국 오피셜 차트는 이번 앨범이 전작의 성과를 뛰어넘어 ‘빌보드 200’ 차트와 ‘오피셜 앨범차트 톱 100’ 차트를 동시 석권할 것이라는 전망의 기사를 보도하며 방탄소년단의 신기록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맵 오브 더 솔 : 7’은 일곱 멤버이자 한 팀으로 모인 방탄소년단의 데뷔 7년을 돌아보는 앨범이다. 세상에 ‘보여주고 싶은 나’와 그동안 숨겨왔던 내면의 그림자, ‘외면하고 싶은 나’를 받아들이고 ‘온전한 나’를 찾은 방탄소년단의 솔직한 이야기를 담았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