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온렌딩대출 전용 홈페이지 오픈

[헤럴드경제=김성훈 기자] 산업은행은 온렌딩대출 저변 확대와 금융디지털화 추진의 일환으로 온렌딩대출 전용 홈페이지를 7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온렌딩대출은 산업은행이 장기·저리의 자금을 시중은행 및 여신전문금융회사 등 중개금융기관을 통해 중소기업 등에 공급하는 시장친화적인 정책금융이다. 지난해 산업은행은 7조6000억원을 공급했다.

이번에 오픈되는 온렌딩 플랫폼을 통해 중소기업은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적격예비심사, 상품안내, 상품제안 서비스 등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 시중은행 등 중개금융기관은 심사진행현황 및 상품별 잔여한도 등을 손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게 되어 온렌딩 취급 절차도 기존 대비 상당 부분 간소화·자동화될 전망이다.

산은 관계자는 “온렌딩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중소기업고객은 중개금융기관 도움 없이도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예비적격심사 및 상품제안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며 “산업은행은 중소기업지원, 혁신기업육성 차원에서 다양한 특별온렌딩 상품을 출시하고 있으며 플랫폼을 통해 더 많은 중소기업들이 온렌딩대출을 이용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paq@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