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통근버스 ‘오이도역·정왕역~시화MTV단지’ 무료 운영

[헤럴드경제(시흥)=박준환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경기도,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함께 2020년에도 시흥스마트 허브 입주기업 근로자의 출퇴근 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오이도역과 정왕역에서 시화MTV단지까지 7대의 공동 통근버스를 (1일 6개 노선/ 출근 11회, 퇴근12회) 운행한다고 7일 밝혔다.

스마트허브 근로자 공동 통근버스는 고용노동부의 통근버스 임차 지원 사업 공모에 경기도, 시흥시, 안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 등이 공동으로 참여해 선정된 사업. 2020년 국비 3억4500만원을 확보했으며,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 근로자를 대상으로 공동 통근버스를 무료로 운영한다.

아울러, 시흥시는 교통 취약지역 내 기업 일자리 창출 유도를 위한 경기도 일자리재단의 2019년 출퇴근 버스 운영지원을 위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운영 중인 ‘시흥 J-BUS 노선’을 2020년도에도 지속 운영, 시화국가산업단지에 공동 통근버스를 총 7대 운행함으로써 수혜자는 더욱 증가될 것으로 전망된다.

2020년에는 기존에 출근시간과 맞지 않아 이용이 어려웠던 9시 출근자의 출·퇴근 불편 해소를 지원하기 위하여 새로운 시간대에 25인승 버스를 추가 운행한다.

2019년도 시화국가산업단지 근로자 공동통근버스는 329개 업체에서 월평균 960명이 이용하여 2018년 이용자 564명보다 보다 70% 증가하고 만족도 조사 결과도 78.8%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공동 통근버스는 시흥스마트허브 내 근로자가 신청하면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며, 신청 및 승차카드 발급은 한국산업단지공단 홈페이지(kicox.or.kr) 또는 한국산업단지공단 경기지역본부(070-8895-7566)로 문의하면 된다.

pjh@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