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펀드, 아이폰용 모바일 앱 출시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간편투자 서비스 기업 어니스트펀드는 iOS(애플 운영체제) 전용 어니스트펀드 공식 '모바일 앱(App)’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모바일에 최적화된 사용자 경험을 중심으로 기존의 투자 서비스를 새롭게 개편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의 웹에서 제공하고 있었던 기능은 살리면서도, '자산분석' 과 같이 자산을 직관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핵심 기능(Key Feature)을 추가했다. 또한 생체 인증 등의 모바일 보안도구를 활용해 공인인증서 발급과 같은 복잡한 절차 없이 간편 투자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

앱 구성은 크게 자산분석, 간편투자, 자동분산 탭으로 나뉜다. 먼저 앱 메인화면에 있는 ▷자산분석 탭에서는 투자현황을 비’한 연 수익률/누적 수익금/월별·일별 상환 스케줄 등을 한눈에 확인 가능하다. 여러 상품에 투자했더라도 운용중인 투자자산을 그래프로 시각화하여 제공하기 때문에 투자자산을 종합적이고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다. ▷간편투자 탭에서는 투자 가능한 상품의 종류와 모집 예정인 상품을 확인·검색할 수 있어 편리하다. ▷자동분산 탭에서는 개인 투자성향에 따라 시스템이 자동으로 예치금을 분산투자 해준다.

어니스트펀드 앱은 iOS용으로 먼저 출시되고 7일부터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 가능하다. 안드로이드 버전은 6월 초에 출시될 예정이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바쁜 일상에서도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간편투자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모바일 앱을 선보이게 됐다”며 “믿을 수 있는 투자상품에 손쉽게 투자하는 서비스 본질은 유지하면서도 단순히 웹페이지를 모바일로 옮겨오는 것이 아닌, 자산관리 앱으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앱 개발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들였다. 오로지 투자자의 입장에서 사용성과 편의성을 꼼꼼히 따져 개발한 만큼, 어니스트펀드 모바일 앱을 통해 간편 투자의 진면목을 경험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