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누구나초간편건강보험’ 출시

[헤럴드경제=홍태화 기자] 흥국생명은 7일 ‘(무)흥국생명 누구나초간편건강보험(갱신형)’을 출시했다. 보험 가입 문턱을 대폭 낮춘 것이 특징이다.

이번 신상품은 피보험자의 건강상태에 따라 1형(간편심사형)과 2형(일반심사형)에 가입할 수 있다. 간편심사형은 최근 5년 이내 암, 협심증, 심근경색, 뇌졸중증에 대한 진단·입원·수술 여부가 없다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기존의 간편심사형 상품들이 ▷3개월 이내의 입원·수술·추가검사의 의사 소견 ▷2년 이내 질병 및 사고로 인한 의료 행위 이력 ▷5년 이내 암 진단·입원·수술 이력 해당사항이 없어야 가입이 가능했던 것과 비교하면 보험 가입 문턱이 낮아진 셈이다. 가입 가능 나이도 30세~90세까지로 넓혔다. 다만, 보종에 따라 다소 편차가 있을 수 있다.

이번 상품은 3대질병보장형(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과 암보장형 중 선택할 수 있으며, 9종의 선택특약과 의무부가특약 ‘(무)초간편소액암진단특약’ 1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th5@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