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학, 발포 맥주 ‘크로코 리얼프레시’ 출시

[헤럴드경제(창원)=윤정희 기자] 무학그룹 무학주류상사는 네덜란드의 유명 맥주 브랜드 ‘바바리아(BAVARIA)’를 탄생시킨 로얄 스윙켈스와 공동 개발한 발포주 신제품 ‘크로코 리얼프레시’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무학주류상사가 출시한 ‘크로코 리얼프레시’는 알코올 4.5%의 발포주로 빛나는 황금색을 띄며 달콤함이 입안에 머금고 홉의 쌉싸름함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업체측은 밝혔다. 깔끔하고 상쾌한 느낌에 목 넘김이 좋으며 탄산이 주는 시원한 청량감이 입안 가득 긴 여운을 남긴다고 소개했다.

크로코 리얼프레시는 1680년 네덜란드에서 설립된 로얄스윙켈스와 무학주류상사가 공동 개발한 제품이다. 로얄 스윙켈스는 네덜란드에서 단일 수원지의 천연 광천수를 사용하는 유일한 회사라는 큰 강점으로 7개의 브루어리와 26개의 주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으며 연간 800만 헥토리터의 맥주를 생산해 하이네켄과 더불어 네덜란드를 대표하는 큰 주류회사이다.

크로코 리얼프레시는 출시에 앞서 국내에서 유통되는 국내외 맥주 제품과 소비자 대상 수차례 블라인드 테스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무학주류상사는 제품의 맛과 패키지, 네이밍을 스윙켈스와 협력해 맥주보다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맛과 고품질을 느낄 수 있는 발포주로 개발됐다.

무학주류상사 관계자는 “국내 소비자에게 다양한 맥주를 선보이기 위해 최고의 재료를 엄선한 발포주로 개발됐다”며 “시원한 청량감을 민트색 배경과 귀여운 악어 이미지를 넣어 친근하게 표현해 시원함을 찾을 때 제격인 발포주다”고 말했다.

혼맥족을 겨냥해 집에서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500ML 대용량 캔 제품이며, 전국 대형마트와 주요 편의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cgn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