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항암 바이오시밀러 ‘온트루잔트’ 효능 확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항암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 ‘온트루잔트(성분명 트라스투주맙)’의 장기 추적 임상시험 결과 오리지널 의약품 못지않은 효능이 확인됐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30일 온트루잔트와 오리지널 의약품의 안전성 및 효능을 비교하는 임상시험 4년의 추적 관찰 결과를 공개했다.

연구 결과는 29일(현지시간) 열린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 학술대회에서 포스터로 공개됐는데 올해 ASCO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으로 온라인으로 열렸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온트루잔트 투여군과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 모두 심장 기능 이상 등 부작용이 거의 발생하지 않았다.

약물 투여 후 부작용이나 암의 재발, 전이 등이 생기지 않고 생존하는 ‘무사건 생존율(EFS)’은 온트루잔트 투여군 83.4%,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 80.7%였다. 치료 후 일정 기간이 지났을 때 환자가 생존하는 비율을 나타내는 ‘전체 생존율(OS)’은 온트루잔트 투여군 94.4%, 오리지널 의약품 투여군 89.6%였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총 367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5년간 추적 관찰을 할 예정이다.

삼성바이오에피스 관계자는 “이번 연구 결과가 최근 미국 시장에 출시된 온트루잔트의 처방 확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유방암 및 전이성 위암 치료에 사용되는 온트루잔트는 지난해 1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허가를 받아 지난 달 미국에 출시됐다. 오리지널 의약품은 다국적제약사 로슈(Roche)가 판매하는 항암제 ‘허셉틴’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