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의 빅히트 엔터, 대규모 2020 글로벌 오디션 개최…전 세계 인재 찾는다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아티스트로서 잠재력을 지닌 인재를 찾기 위한 글로벌 오디션을 개최한다.

빅히트는 1일 공식 오디션 홈페이지와 SNS 등에 ’2020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2020 Big Hit Global Audition)’의 개최 공지문을 올렸다. “This is your moment”라는 문구를 포함한 공지문 게재와 동시에 전 세계를 대상으로 오디션 접수를 시작했다.

접수 기한은 오는 7월 10일(미국은 7월 31일)까지이며, 2003년 이후 출생한 남자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은 미국, 캐나다, 중국, 태국, 호주, 방콕, 홍콩 등 8개 국가 및 지역을 방문해 접수와 심사를 진행했다. 반면 올해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참가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온라인 접수와 심사로 진행된다. 그러면서 오디션 범위도 전 세계로 확대했다.

지난해는 보컬, 랩, 댄스, 연기, 모델 등 5개 부문 중 하나를 선택해 지원하는 방식이었으나, 올해는 아티스트로서 잠재력을 보여줄 수 있는 콘텐츠라면 특별한 양식 없이도 지원 가능하다. 1차와 2차 온라인 심사를 거쳐, 최종 합격자가 선발된다.

자세한 사항은 빅히트 오디션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는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현이 소속되어 있다.

w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