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 가정용 제빙기 ‘아이스 메이커’ 선보여

신일전자가 가정에서도 손쉽게 얼음을 만들 수 있는 제빙기 ‘아이스 메이커’(사진)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최대 2.2ℓ 용량의 물을 넣어 얼음을 만들고, 최대 100개 이상의 얼음을 아이스룸에 한 번에 보관할 수 있다.

얼음을 만드는 제빙봉은 스테인리스 소재를 사용해 물때가 생기거나 세균이 증식하는 것을 방지한다. 얼음은 스몰, 미디움, 라지 등 3가지 크기로 조절해 만들 수 있다. 아이스 커피나 화채, 냉콩국수 등 즐기고자 하는 메뉴에 맞춰 적정 얼음 크기를 선택할 수 있다.

신일전자는 환경을 고려해 오존층을 파괴하지 않는 친환경 냉매를 적용했다고 밝혔다. 자동 세척 기능이 있어, 버튼을 한 번 누르면 세척이 가능하다. 스마트 알림 기능은 제품의 상태를 한 눈에 볼 수 있게 해준다. 얼음이 제대로 떨어져 나가지 않으면 얼음 낙하 오류가 표시되고, 얼음을 보관하는 아이스룸이 가득 차거나 물이 부족한 경우에도 스마트 알림 기능으로 알려준다.

신일전자 관계자는 “상부 급수 방식으로 물 보충이 용이하고, 제품 상단의 투명한 쇼케이스로 제빙 상태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것도 장점”이라고 강조했다.

도현정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