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트로트’ 가수 박민주, 임영웅·영탁 거친 ‘영텐 2기’ 합류

[매니지먼트 율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트로트 가수 박민주가 JTV(전주방송)이 주관하는 ‘전국 톱(TOP)10 가요쇼’의 ‘영텐(Young Ten) 2기’로 합류했다고 매니지먼트 율이 30일 밝혔다.

전국 9개 민영 방송사가 공동 제작하는 성인가요 프로그램 ‘전국 톱10 가요쇼’의 ‘영텐 1기’에는 현재 최고의 인기를 모으고 있는 임영웅 영탁 등이 거쳐갔다. 지난 28일에는 박민주를 비롯한 ‘영텐 2기’들이 출연, 첫 녹화를 마쳤다.

박민주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로 오랜 기간 동안 갈고 닦은 경기민요를 바탕으로 지난해 11월 배우 최민수가 작사, 작곡한 ‘꽁냥꽁냥’으로 데뷔했다. 신인 트로트 가수임에도 MBN ‘트로트퀸’과 ‘라스트싱어’에 출연, 서서히 이름을 알리고 있다.

또한 TBS교통방송 ‘최일구의 허리케인라디오’에 출연해 ‘힘든싱어’ 코너에서 내리 3연승을 거두며 19대 가왕에 오른 바 있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