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公 창립 40주년…“대한민국의 행복한 에너지 될 것”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헤럴드DB]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KEA)은 2일 울산 본사에서 창립 4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에너지공단은 1970년대 말 제2차 석유파동 이후 에너지 절약 중요성이 커지면서 1980년 7월 4일 국가 에너지 절약 사업을 전담하는 기관으로 설립됐다. 이후 대체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2003년 2월 신재생에너지 이용과 보급을 추진하는 부설기관 신·재생에너지센터를 설치했다.

2005년 7월에는 기후변화 업무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 실적 등록소를 열었고, 2010년 이후에는 녹색건축센터 지정, 자동차 연비센터 설치 등 산업·건물·수송 등 부문별 에너지 수요 관리 등을 하며 에너지·기후변화 전문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에너지공단은 40주년을 기념해 '국민 곁에 함께한 KEA 40년, 대한민국의 행복한 에너지가 되겠습니다'를 캐치프레이즈로 정했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지금까지 공단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 지원 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거뒀다"면서 "앞으로도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oskymo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