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금융위원장, 세종시 아파트 팔았다…2주택자 벗어나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8일 세종시 소재 아파트를 매매함에 따라 ‘2주택자’에서 벗어난다.

금융위원회는 이날 은 위원장의 부동산 매매 관련 공지 문자에서 “최근 매수자가 나타나 오늘 세종시 소재 아파트의 매매 합의를 했고 가계약금을 수령했다”고 밝혔다.

애초 매도 호가였던 5억7000만원보다 낮은 수준에서 계약이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은 위원장은 지난해 12·16 부동산 대책 발표 후 ‘고위공직자 1주택 보유’ 기조에 따라 세종시 도담동 아파트(84.96㎡)를 내놨으나 그동안 팔리지 않았다.

은 위원장은 세종시 아파트 외에 서울 서초구 잠원동 아파트도 갖고 있다.

현재 은 위원장은 잠원동 아파트를 전세로 내주고 서울 성동구 옥수동 전세 아파트에서 살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