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민상 후보자 공모

인천광역시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광역시는 제42회 인천광역시 시민상 후보자를 오는 13일부터 8월 21일까지 공모한다.

지난 1979년 처음 시상하여 올해 42회째를 맞고 있는 시민상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이 큰 시민에게 수여하는 최고 권위의 명예로운 상이다.

시상분야는 ▷사회공익상 부문 ▷효행상 부문 ▷산업발전상 부문 등 총 3개 부문의 11개 분야며 특히 올해는 소상공인분야가 처음으로 신설됐다.

후보자는 2020년 10월 15일 현재 인천시 관내에 5년 이상 계속해서 거주하는 시민으로서 해당 분야의 공적이 뛰어나야 하며 추천권자의 추천을 받아 접수할 수 있다.

추천권자는 군수·구청장, 인천시 실·국·본부장 및 산하 기관장, 관내 각급 기관단체장이며 후보자에 대한 추천서·공적조서·이력서 등을 구비해 오는 8월 21일까지 인천시청 총무과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수상자는 각 계 각층의 전문가와 덕망 있는 인사로 구성될 예정인 시민상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5명 이내로 결정할 예정이며 오는 10월 중 제56회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시상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gilbert@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