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쇼핑객 사로잡은 LG 올레드 TV 대형 옥외광고

LG전자가 홍콩 최대 번화가 코즈웨이베이에 LG 올레드 TV 대형 옥외광고를 선보였다. 광고는 가로 66미터, 세로 8.6미터 크기로 주변을 지나는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LG전자는 최근 LG 올레드 갤러리 TV 출시에 맞춰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했으며 갤러리 디자인의 아름다움을 집중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 정세희 기자]LG전자가 홍콩 최대 번화가 ‘코즈웨이베이(Causeway Bay)’에 LG 올레드 TV 대형 옥외광고를 선보였다고 13일 밝혔다.

코즈웨이베이는 쇼핑몰, 백화점 등이 모여있어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이다. LG전자는 최근 LG 올레드 갤러리 TV 출시에 맞춰 유동인구가 많은 이곳에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에 따르면 광고는 가로 66m, 세로 8.6m크기로 전체 면적은 농구장보다 넓다.

LG 올레드 갤러리 TV는 65형 기준으로 20밀리미터(mm)가 채 되지 않는 두께에 화면, 구동부, 스피커, 벽걸이 부품 등을 모두 내장했다.

외부 장치 필요 없이 TV 전체가 벽에 밀착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TV를 벽걸이로 설치하는 경우에 비해 화면 몰입감이 탁월하고, 설치된 공간을 더욱 아름답게 만들어준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올해 올레드 TV 신제품 가운데 77/65/55GX 모델과 77ZX 모델이 갤러리 디자인이 적용됐다.

이상봉 LG전자 홍콩법인장은 “압도적 화질과 혁신 디자인을 모두 갖춘 LG 올레드 갤러리 TV를 앞세워 올레드 리더십을 지속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sa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