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 코로나 19 대응 잘했나

설문지 코드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문화재단 실학박물관(김태희 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문화기관의 대응과 사업 방향 설정을 위해 도민 대상으로 이번 달 말까지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설문조사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박물관의 ‘비대면 사업’, ‘실내실외 거리두기 문화프로그램’ 참여의사 등 19개 항목을 묻고 있다. 수도권 박물관을 비롯한 문화기관이 휴관하고 있는 상황 속에서 다시 개관할 시점에 대한 도민의 인식을 살펴본다. 실학박물관은 이번 설문조사로 코로나19 보건위기 진행 중 박물관의 비대면 사업과 야외 프로그램에 대한 도민의 니즈를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맞이하는 도민의 태도 및 국민의 문화향유 욕구도 가늠해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설문조사는 이달 말까지 경기도민뿐만 아니라 국민 모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실학박물관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