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영세가맹점에 수수료 돌려준다

[헤럴드경제=박자연 기자]KB국민카드는 연 매출 3억 원 이하 영세가맹점에 카드매출 대금을 가맹점 수수료 차감 없이 포인트로 지급하는 ‘겟백(Get100)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바 있다.

‘겟백’은 ‘얻다’는 뜻을 가진 영어 단어 ‘Get’과 100%를 나타내는 숫자 ‘100’을 합성한 것으로 가맹점주가 카드 매출 금액 전부를 카드사로부터 받는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 서비스는 영세 가맹점에 적용되는 0.5%~0.8% 가량의 가맹점 수수료 차감 없이 카드매출 금액이 가맹점주에게 포인트로 적립된다. 가맹점주는 전용 카드를 발급받아 적립된 포인트로 물품 구매 대금 결제에 사용하거나 현금 인출 또는 계좌 송금의 방식으로 현금화 할 수 있다.

카드매출 대금 지급 시기 역시 기존 카드 매출 발생일로부터 통상 2영업일 후에 지급되던 것에서 전표 매입일 당일로 빨라졌다.

이 서비스는 여신전문금융업법 등 관련 법령에 따라 영세 가맹점으로 분류되는 연간 매출액이 3억 원 이하의 개인사업자 가맹점을 대상으로 제공된다.

전용 카드인 ‘KB국민 겟백 신용카드’ 또는 ‘KB국민 겟백 체크카드’ 로 이용한 물품 구매 대금은 ‘겟백 포인트’로 자동 결제되고, 적립 포인트가 부족한 경우 부족분은 카드 결제 대금으로 청구된다.

‘KB국민 겟백 신용카드’는 전월 이용실적이 50만원 이상이면 월 최대 5만점 범위 내에서 국내외 모든 가맹점에서 결제한 금액의 0.5%가 ‘겟백 포인트’로 적립된다.

카드는 실물카드와 모바일 단독카드 두 종류 중 선택할 수 있다.

nature68@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