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보호하는 ‘LG 나노셀 TV’ 최고 안전등급

글로벌 안전과학회사 'UL'로부터 '광생물학적 LED 안전성' 검증을 받은 'LG 나노셀 TV'. [LG전자 제공]

[헤럴드경제 천예선 기자] LG전자 나노셀 TV가 글로벌 안전 인증기관으로부터 시력 보호에 대한 검증을 받았다.

LG전자는 ‘LG 나노셀 TV’가 최근 글로벌 안전과학회사 ‘UL’로부터 ‘광생물학적 LED 안전성’에 대한 검증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UL이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가 정한 표준 안전 규격에 따라 발광다이오드(LED)를 활용한 전자기기에서 발생하는 블루라이트, 적외선, 근자외선 등 시력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요소들을 측정한 결과, LG 나노셀 TV는 최고 안전 등급인 ‘유해성 면제(Exempt)’를 받았다.

이 제품은 청색 광원을 사용하지 않아 눈 피로, 수면 장애 등을 유발하는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유해성 면제’ 기준보다 더 낮게 측정됐다.

LG 나노셀 TV는 액정표시장치(LCD) 패널 위에 덧입힌 나노 입자들이 흰색 백라이트에서 나오는 빛의 파장을 정교하게 조정해 자연색에 가까운 색을 표현한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