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션-KCC건설 스위첸 광고 ‘문명의 충돌’ 잔잔한 반향

[헤럴드경제 김현일 기자] 이노션 월드와이드가 KCC건설과 제작한 아파트 스위첸 광고영상 '문명의 충돌' 편이 공개된 지 10여일 만에 유튜브 조회수 800만회를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문명의 충돌' 광고는 서로 다른 남녀가 결혼해 살아가면서 부딪칠 수밖에 없는 다양한 모습을 ‘문명의 충돌’에 빗대 표현했다. 부딪치고 이해하는 과정을 통해 ‘함께 사는 것’, ‘가족’에 대한 이야기와 의미를 담고 있다고 이노션 측은 설명했다.

기존 아파트 광고가 뛰어난 입지와 환경, 다양한 편의시설 등을 강조했던 것과 달리 스위첸 광고는 현실 스토리와 가족애 등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주제를 다뤄 호응을 얻고 있다.

'문명의 충돌' 편을 기획한 이노션의 민선정 비즈니스솔루션4본부 2팀장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모든 이들에게 부부가 된다는 것, 특히 가족이 된다는 것에 대한 의미를 이야기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KCC건설 스위첸 광고는 '문명의 충돌' 편 외에도 다양한 공감 콘텐츠로 잔잔한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사춘기를 맞이하면서 방문을 닫기 시작한 딸과 그 앞을 서성이는 엄마의 모습을 그려낸 '엄마의 빈방' 편은 ‘국민이 선택한 좋은 광고상’ TV부문 좋은 광고상, ‘대한민국 광고대상’ 은상, ‘2019 서울영상광고제’ 비TV부문 금상 등을 수상했다.

KCC건설이 지은 '자유의 집' 광고도 지난해 6월 판문점에서 열린 3차 북미정상회담 당시 방송되면서 화제가 됐다. 특히 “집은 남쪽을 향하는 게 좋다지만 여기 북쪽을 하염없이 바라보는 집이 있습니다. 대한민국 최북단에 위치한 집, 자유의 집. 어떤 집은 그리움으로 살아갑니다”는 문구가 많은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joz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