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가스, 친환경 복합충전소 사업 진출

SK가스의 첫 복합충전소 ‘에코스테이션’의 프리미엄 세차장 모습. [SK가스 제공]

SK가스가 기존 액화석유가스(LPG) 충전소에 수소충전 시설과 프리미엄 세차장, 편의점까지 갖춘 첫 복합충전소를 선보였다.

SK가스는 인천 남동구에 위치한 SK행복충전 논현충전소(인천논현충전소)에 친환경 복합충전소 ‘에코스테이션’ 1호점을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인천논현충전소를 시작으로 올해 2~3곳에 추가로 설치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인천논현충전소는 지난해 11월 현대자동차와 함께 인천 최초의 수소충전소인 ‘H인천 수소충전소’ 설비를 구축하면서 친환경 충전소로 변신했다. 현재 인천 및 수도권 서부지역에서 하루 평균 40명 이상의 수소차 운전자가 방문하고 있다.

이번에 약 3100㎡ 규모의 프리미엄 셀프세차장 ‘워시홀릭파크’와 세차 전문용품이 마련된 첨단무인 CU편의점까지 추가 설치해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

편의점 2층에는 카페와 테라스 공간을 마련했고, 향후 이곳에서 ‘디제잉 파티’(DJing Party)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충전소 전면에 대형 LED전광판을 설치해 진입 시 차량번호가 표시되는 ‘차량정보인식표출시스템’을 구축했고, 이를 통해 향후 미래형 무인충전소 등 다양한 지능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도 갖고 있다.

SK가스 관계자는 “LPG 사용자규제 제한이 전면 폐지된 이후 넓어진 고객층을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현일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