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노사 뭉쳐 지역농가 3400만원 지원

SK하이닉스 장윤숙 기장(이천FAB제조팀) 가족이 노사불이 '집에서 하는 농가 체험 박스'를 전달받고 환하게 웃고 있다. [SK하이닉스 제공]

[헤럴드경제 천예선 기자] SK하이닉스 노사가 합심해 지역 농가 지원에 나섰다.

SK하이닉스 ‘노사불이(勞使不二)신문화추진협의회’(이하 노사불이)는 지난 5월부터 진행한 ‘집에서 하는 농가 체험’ 행사를 통해 총 3400만 원을 지역 농가에 지원했다고 16일 밝혔다.

SK하이닉스 노사불이는 지난 1995년부터 ‘회사와 노동조합은 하나’라는 취지로 운영해온 노사협력체다.

이번 행사는 지역 농가 활성화를 통한 사회안전망 구축과 구성원 행복 증진을 함께 추구하고 있는 점이 특징이다.

대상자는 매월 추첨을 통해 500명을 선정했다. 이들은 SK하이닉스 사업장이 위치한 이천·청주 지역 농가에서 구매한 채소 재배 키트, 쌀, 친환경 유기농 간식 등으로 구성된 체험박스를 제공받았다.

SK하이닉스 노사불이는 신청자가 월 평균 7000명 이상 몰리는 등 호응도가 높은 만큼 이번 행사를 연내 지속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SK하이닉스 노사불이는 지난달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수급난 극복을 위해 ‘희망 나눔 헌혈 캠페인’을 6월 24일부터 3일간 이천캠퍼스에서 진행하는 등 활발한 사회안전망 구축 활동에 나서고 있다.

헌혈에 참여한 구성원에게는 이천 쌀을 기념품으로 제공해 지역 농가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SK하이닉스 노사불이는 청주와 분당캠퍼스에서도 헌혈 캠페인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