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전시-연주회를 멜론에서 만나요” 멜론 신규 문화 콘텐츠 ‘비하인드 더 씬’ 공개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의 뮤직플랫폼 멜론(Melon)이 매달 새로운 문화 콘텐츠를 선보이는 ‘비하인드 더 씬(Behind The Scene)’ 프로젝트를 공개한다.

비하인드 더 씬은 공연, 전시, 연주회 등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를 온라인으로 중계하는 콘텐츠다. 매월 다양한 문화 사업 대표 브랜드와 협업해 시간과 장소에 제약없이 무대와 작품 밖 생생한 이야기를 전달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공연 산업 생태계가 위축된 상황에서 비하인드 더 씬은 새로운 방식의 공연 문화 콘텐츠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비하인드 더 씬은 멜론과 카카오TV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멜론에서 다시 보기도 가능하다. 콘텐츠 감상 후 카카오같이가치 모금함에서 좋아요와 댓글을 남기면 문화예술 지원 프로젝트를 위한 기부금을 적립해 기부한다. 7월에는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를 위한 기부금을 조성한다. 멜론 비하인드 더 씬 이벤트 페이지에서 알림 설정을 하면 공연 당일에 카카오톡으로 영상 중계 안내를 받을 수 있다.

23일 오후 9시 공개된 7월의 비하인드 더 씬은 예술의전당과 함께 한다. 항상 새롭고 파격적인 행보를 보여주는 피아니스트 지용과 K-클래식의 대표주자 바이올리니스트 신지아의 온라인 연주회 ‘멜론&예술의전당 여름밤의 클래식’을 준비했다. 비하인드 더 씬의 첫 문을 연 뮤지컬 모차르트 시츠프로브 영상은 멜론 라이브 생중계 대비 약 6배 이상 높은 동시접속자 수를 기록했다.

‘멜론&예술의전당 여름밤의 클래식’을 감상하고 이달 27일(월)까지 마음에 드는 장면을 캡쳐해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20명(1인 2매)을 추첨해 예술의전당 한가람 미술관에서 열리는 ‘툴루즈 로트렉전’에 초대한다. 자세한 내용은 멜론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멜론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공연 산업 생태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다양한 문화 예술 콘텐츠를 발굴해 문화 산업의 가치를 높이고자 한다”며 “멜론에서 음악뿐 아니라 뮤지컬, 연주회, 전시회 등 다양한 형식의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도록 플랫폼의 규모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wp@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