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銀 PB, ‘페이커’ 자산관리 해준다

하나은행은 SK Telecom CS T1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 1층에 전시된 하나은행 대형 로고 앞에서 '페이커' 이상혁 선수(사진 왼쪽에서 3번째) 외 T1 소속선수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헤럴드경제=서정은 기자]하나은행이 세계적인 이(e)스포츠 구단인 SK Telecom CS T1('T1')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T1은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챔피언십 대회 3회 우승 및 국내 리그 총 9회의 최다 우승 이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상혁 선수(활동명 : 페이커) 등 스타 플레이어들이 소속돼 활동하는 e스포츠 구단이다.

하나은행은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e스포츠의 성장을 후원하고 젊고 미래지향적인 하나은행의 이미지를 알릴 계획이다. 또한 T1 팬을 겨냥한 다양한 제휴 상품 출시와 이벤트도 진행한다. 선수들의 유니폼 상의에는 하나금융의 디지털 브랜드인 ‘하나원큐’ 로고 패치가 부착된다.

이상혁 선수를 비롯한 T1 소속 선수들에게는 높은 연봉을 관리하고 선수생활 이후의 미래를 대비하고 설계할 수 있도록 ▷자산관리 컨설팅 ▷전담 PB 서비스 ▷프로게이머 부상 보험 등 금융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상혁 선수는 “저와 동료 선수들이 하나은행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미래를 대비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하나은행의 수준 높은 자산관리가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개관 예정인 T1 신사옥 1층을 ‘하나원큐-T1 명예의 전당’으로 명명하고 ▷하나금융 디지털 서비스 체험 기회 ▷T1 팬 전용 이벤트 행사 ▷T1 굿즈 할인 등 이곳을 방문하는 T1 팬들을 위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염정호 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장은 “과거 e스포츠는 일부 게임 팬의 전유물이라는 평가를 받았지만, 지금은 주류 문화 중 하나가 됐다”며 “T1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젊은 세대로의 손님 기반을 확대하고, e스포츠를 활용해 금융상품 영역을 넓히는 등 한 단계 더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luck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