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보, 휴가철 차량 무상점검서비스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DB손해보험이 오는 27일부터 31일까지 휴가철 사고예방과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해 차량 무상점검서비스를 진행한다.

이번 서비스는 전국 프로미카월드 326개점에서 DB손해보험에 자동차보험을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제공한다. 오토케어 서비스 특약 가입고객은 브레이크 오일, 타이어 공기압 등 25가지 점검과 실내 살균탈취 서비스, 특약 미가입고객은 12가지 점검과 실내 살균탈취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고객안전과 편의제공을 위해 휴가기간 통행량이 급증하는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DB손해보험 가입고객뿐만 아니라 타사가입고객의 차량까지 포함하여 무상점검서비스를 실시한다.

신탄진과 탄천 휴게소 프로미카월드점에서 이달 31일(금)부터 8월1일(토)과 8월 7일(금)부터 8일(토) 두 차례에 걸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손해보험업계 전체가 서비스를 축소하고 있는 추세지만, 자가차량을 이용한 국내여행이 증가할 것으로 판단하여 차량 무상점검서비스를 시행하기로 했다”면서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동시에 서비스 제공 시 상시 마스크 착용, 고객용 손소독제 추가비치 등을 통해 혹시 모를 코로나19 전파예방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