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자동차 폐차장 화재 ‘검은 연기’…진화 중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덕이동 한 자동차 폐차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시민 제보]

[헤럴드경제] 25일 오전 11시 51분께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덕이동 한 자동차 폐차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최초 신고 이후 소방차 20대, 소방관 80여 명을 투입해 진화하고 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차량 절단 작업 중 불꽃이 바닥에 떨어지면서 폐유에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 불로 시꺼먼 연기가 치솟아 인근 김포와 파주에서도 신고가 잇따랐다.

고양시는 인근 거주민에게 창문을 닫으라는 재난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또 이곳을 지나는 시민은 우회해 달라고 당부했다.

5일 오전 11시 51분께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덕이동 한 자동차 폐차장에서 불이 나 소방차 20대, 소방관 80여 명, 소방헬기가 투입돼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연합]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