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도시公, 야외체육시설 재개방

[헤럴드경제(화성)=지현우 기자] 화성시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사용을 제한했던 야외 체육시설을 오는 25일부터 재개방한다고 24일 밝혔다.

재개방 조치는 코로나19 확산의 감소와 장기화된 휴관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함을 감안해 결정된 사항이며 단계별로 실시된다. 1단계 개방시설은 축구장, 야구장, 농구장, 족구장, 야외 배드민턴장, 풋살장, 테니스장이며 야구장과 축구장의 경우 다음달 3일을 기점으로 대관을 재개한다. 동탄 수질복원센터 내 체육시설과 비봉 넥센 야구장 인근 체육시설은 선별 진료소와 코로나19 의심자 격리시설 운영의 이유로 개방하지 않고 실내 체육시설도차후 개방을 검토할 예정이다.

동탄호수공원 축구장. [화성도시공사 제공]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공공체육시설 이용자는 화성시민으로 제한한다. 이용 시 출입 명부 작성, 비치된 소독제 사용, 적정 간격 유지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운영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시설을 관리하는 화성도시공사에서는 운영 재개 시설에 대해 방역관리자를 지정하고 주기적인 소독을 실시하기로 했다.

체육시설팀은 이번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적인 체육시설 휴관에 따라 재개장을 요청했던 많은 시민들을 위해 재개방에 관한 내용을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회원에게는 문자 메시지를 통해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조치했다.

공원 체육관리처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휴장과 개방이 반복됨에 따라 시민들의 피로를 충분히 이해하며 관리자와 이용자 모두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것이 최우선일 것”이라고 했다.

기타 시설 이용과 관련한 자세한 문의사항은 화성도시공사 체육시설 1팀,체육시설 2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deck917@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