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5B 원년 멤버 조형곤 백석대 교수, 25일 별세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1990년대를 풍미한 그룹 015B의 원년 멤버이자 베이시스트였던 조형곤 백석대 실용음악과 겸임교수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52세.

O15B 소속사는 이날 공식 SNS 계정을 통해 “015B 원년 멤버이자 베이시스트였던 조형곤 님의 부고를 전한다”라며 “갑작스러운 소식이라 경황이 없지만,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조형곤과 함께 활동했던 015B 장호일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015B의 베이시스트이자 우리의 동료였던 조형곤 군이 오늘 하늘나라로 떠났다는 연락을 받고 급하게 다녀왔다”라며 “아름다웠던 시절을 함께했던 동료의 갑작스러운 소식에 아직도 경황이 없다”고 적었다.

이어 “형곤아. 아주 오래전 네 방에 모여 피아노를 치며 같이 연습하던 기억이 아직도 선하구나”라며 고인을 떠나보낸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고인은 1988년 연세대 토목공학과 재학 당시 故 신해철이 보컬로 있던 밴드 무한궤도의 멤버로 활동했다. 무한궤도는 1988년 MBC ‘대학가요제’에서 ‘그대에게’로 대상을 수상하며 가요계에 데뷔했다.

무한궤도 해체 이후엔 정석원, 장호일 등과 함께 015B를 결성, 팀의 베이시스트로 활동하면서 4집 앨범까지 참여했다. 음악 공부를 위해 015B를 탈퇴한 후에는 미국 버클리음대에서 음향공학을 전공했다. 최근에는 백석대 실용음악과 겸임교수로 재직했다.

빈소는 서울 반포동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27일 오전 8시 40분이다. 장지는 분당메모리얼 파크다.

s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