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윤숙 여성경제인협회장, 직원 모욕혐의 피소

[헤럴드경제DB]

[헤럴드경제=뉴스24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단체인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정윤숙 회장이 직원에게 폭언 등 직장 내 괴롭힘을 가한 혐의로 고소당했다.

26일 서울 수서경찰서는 직원에게 폭언 등 직장 내 괴롭힘을 가한 혐의로 정윤숙 한국여성경제인협회 회장을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협회 직원 A씨는 정 회장이 취임 이후 1년여간 폭언을 일삼고 술자리에서 이유 없이 욕설하는 등 자신을 괴롭혔다고 주장하며 고소장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19대 국회에서 새누리당(현 미래통합당) 비례대표 의원을 지낸 정 회장은 지난해 1월 협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경찰은 참고인 조사와 관련 증거 분석 등을 거쳐 정 회장을 피의자로 소환할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